종이꽃

본문

아닌줄 알면서 안되는 알면서
내가슴에 꽃 한송이 품었네
운명이란 이름 으로 사랑이란 이름으로
바보처럼 꽃 한송이 피웠네
아슬아슬 우리사랑  세상 그 어떤 꽃보다  아름다웠네
우우우 하지만 향기가 없는 꽇이었네
열매를 맺을수 없는 꽃이었네
아닌줄 알면서 안되는 줄 알면서
나도 모르게 꽃한송이 품고 말았네

그런줄 알면서 후회할줄 알면서
내가슴에 꽃 한송이 놓았네
숙명이란 이름으로 이별이란 이름으로
바보처럼 꽃한송이 보냈네
아슬 아슬 우리사랑 세상 그 어떤 꽃보다 아름 다웠네
우우우 하지만  향기가 없는 꽃이었네
열매를 맺을수 없는 꽃이엇네
그런줄 알면서 후회할줄 알면서
나도 모르게 꽃 한송이  놓고 말았네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