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월 (September song)

임창정

이 세상 예쁜 사람보다 예쁜 그 사람
떠나던 그 눈이 부신 날에 멈춰진 그 모습
길에서 티비에서 인터넷 또 문득 예상치 못한 곳에서
흐르는 그 노래

받을 수 없었어 너인 것 같아
늘 함께 쓰던 그 번호와 많이도 닮아서
네가 그리운 건 내가 아닌 그 날의 약속일 뿐
난 익숙하게 잘 웃고 잘 살아가 자 이렇게
너 떠날 때 다짐한 그 약속을 위한 거라 난 괜찮아

난 아직 너와 걷던 그곳에서 살지만
그 아픔을 이젠 곧잘 견뎌 미소도 짓는 걸
길에서 티비에서 인터넷 또 문득 예상치 못한 곳에서
흐르는 그 노래

가끔씩 생각이 나는 사람
감정에 젖어 꺼내만 본 거라고 생각해
달라졌을 우리 만나지면 그 하루로 끝일 거야
난 익숙하게 잘 웃고 잘 살아가 너 떠날 때
죽어도 너만은 버리란 그 당부를 기억하며

일터로 나가는 길에 너 떠난 너의 집을 지나쳐 가끔
그곳은 웃으며 잘 있는지 일상으로 돌리는 연습을 해

이글은 보내지 않을 거야
감정에 젖어 그때가 잠시 생각났을 뿐
달라졌을 우리 만난다면 그 하루로 끝일 거야
익숙히 잘 웃고 잘 살아가 자 이렇게
시간이 달라도 바꿀 수 없었던 일들인걸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Lou Reed September Song  
Frank Sinatra September Song  
Bryan Ferry September Song  
Dion Dimucci SEPTEMBER SONG  
Dean Martin September Song  
Willie Nelson September Song  
Walter Lang Trio September Song  
September Cant Get Over (Wideboys Mix)  
배낭여행 구월 흐린날에  
해조음 구월 흐린날에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